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시정 | 시의회 | 구정 | 구의회 | 주민자치
시정    |  시정  | 시정
부산시, 북방물류개척단 파견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퍼스트신문 작성일 18-11-01 20:02 댓글 0

퍼스트신문  / 시정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한중러 복합물류루트 활성화를 위해 부산항만공사, 부산경제진흥원, 물류기업들과 함께 북방물류개척단을 구성, 1029일부터 112일까지 러시아(블라디보스토크) 및 중국(장춘, 하얼빈)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시는 2016년부터 환동해권 물류루트 활성화 및 북방지역과의 경제협력 증진을 위해 러시아 극동지역, 중국 동북2성에 개척단을 파견해 왔으며, 정부기관을 방문하여 부산항 홍보, 지역기업의 북방지역 진출방안 및 환동해권 복합물류루트의 물동량 증대방안 등을 논의하였다.
 

올해는 블라디보스토크(10.30) 및 하얼빈(11.1)에서 현지기업을 초청하여 부산항 북방물류루트를 홍보하고 해외기업 유치를 위한 부산시 투자환경설명회를 가질 계획이다.
 

, 블라디보스토크시 국제관계관광국과 헤이룽장성 발전화개혁위원회를 방문하여 하얼빈-수분하-블라디보스토크를 연결하는 프리모리에 1항로와 부산항과의 연계 강화 등 물류루트 활성화 방안 및 한··러 간 상생협력방안 등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부산시는 북방경제협력을 위해 북방물류개척단 파견 외에도 복합물류인센티브 지원사업(부산자루비노훈춘 구간이용 물류업체 인센티브 지원) 북방경제도시협의회 운영 동북3성 무역사절단 파견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환동해권 물류허브도시 조성 및 북방 물류인프라 주도권 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극동지역과의 협력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라며, “향후 남북경제협력 여건이 조성되면 환동해권 물동량증대를 통한 부산-나진 간 정기 항로개설 등 신북방정책의 실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myk6523@hanmail.net 김양덕 기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시정의 최신글
  부산시, 북방물류개척단 파견
  부산시, 조선업 위기 극복 건의안 정부가 수용
퍼스트신문 - 미래가치를 추구하는 2021년 04월 19일 | 손님 : 3 명 | 회원 : 0 명
퍼스트뉴스
사하뉴스 
교육/사회복지 
문화/스포츠뉴스 
치안/안보/소방 
나눔/단체 
동영상뉴스 
시정
시정 
시의회 
구정 
구의회 
주민자치 
인터뷰
정치인 
경제인 
예술인 
단체장 
우리동네업소소개
음식 
서비스 
판매 
의료 
교육 
매매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지사장 : 김양덕 | 편집인 : 김영렬 | TEL : 070-8716-6885
    주소 : 부산광역시 사하구 윤공단로14번길62 2F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21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