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사하뉴스 | 교육/사회복지 | 문화/스포츠뉴스 | 치안/안보/소방 | 나눔/단체 | 동영상뉴스
사하뉴스    |  퍼스트뉴스  | 사하뉴스
  • 전체게시물 4건 / 1페이지
    부산 사하구(구청장 김태석) 다대1동 행정복지센터가 2018년 부산광역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평가에서 읍면동 부문 최우수상에 선정되어 지난 11월 10일 부산시민공원 다솜마당 일원에서 열린 ‘2018 희망복지페스티벌’에서 수상했다.   다대1동 행정복지센터와 몰운대종합사회복지관은 탄탄한 민관협력 체계를 바탕으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연계·특화사업 운영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성화를 통해 맞춤형…
    퍼스트신문 | 18-11-15
    부산 사하구(구청장 김태석) 괴정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정정호, 조복수)는 관내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구를 대상으로 11월 13일 홀몸어르신 2가구에 도배와 장판 등을 교체했고, 11월 20일 모자가정에 창틀 교체 및 샤시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번 집수리 사업은 괴정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졌다.   조복수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집수리 봉사를 …
    퍼스트신문 | 18-11-15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3일간, 해운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제16회 부산국제수산무역EXPO(BISFE 2018)’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BEXCO, 한국수산무역협회가 공동 주관, 해양수산부, 산업통상자원부, 식품의약품안전처 등이 후원하며, 25개국 410개사 1,075부스 규모로 열린다.   10월 31일 10…
    퍼스트신문 | 18-11-01
    부산 사하구(구청장 김태석)는 지난 25일 사상구(구청장 김대근)가 하단동 공동주택 인근 환경정비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부산 사하구 하단동 공동주택 주민들은 2004년 6월 입주를 시작한 이후부터 사상구 엄궁동 소재 건설폐기물 처리업체 등에 지속적으로 민원을 제기하고 있다.   이에 대한 근본적 해결을 위해 각 구의 상호협조가 필요함에 따라 이번 협약을 추진했…
    퍼스트신문 | 18-11-01

    퍼스트뉴스의 최신글
      다대1동, 2018 두레마을 사업 최종 사례회…
      다대1동 청소년지도협의회, 저소득 청소년 선물…
      다대1동 바르게살기 위원회, 저소득층 가정 후…
      사하구, 다대1동 '2018년 부산광역시 찾아…
      사하구, 괴정1동 「사랑의 집수리 사업」실시
      사하구, 괴정3동 어르신 장수사진 사업실시
      사하구, '괴정2동 어르신 孝 건강 밥상' 행…
      사하구, 장림2동 3무 추진단 발대식 개최
      사하구, 장림2동 민관협력체계 역량강화 워크숍…
      사하구,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로 저장강박증 해결
    퍼스트신문 - 미래가치를 추구하는 2021년 04월 19일 | 손님 : 3 명 | 회원 : 0 명
    퍼스트뉴스
    사하뉴스 
    교육/사회복지 
    문화/스포츠뉴스 
    치안/안보/소방 
    나눔/단체 
    동영상뉴스 
    시정
    시정 
    시의회 
    구정 
    구의회 
    주민자치 
    인터뷰
    정치인 
    경제인 
    예술인 
    단체장 
    우리동네업소소개
    음식 
    서비스 
    판매 
    의료 
    교육 
    매매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지사장 : 김양덕 | 편집인 : 김영렬 | TEL : 070-8716-6885
    주소 : 부산광역시 사하구 윤공단로14번길62 2F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21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